Word and sentence 展 (Gallery Grow Deep)

한글 2.0 요즘 청소년들의 언어 파괴가 심각하다지만, 되지도 않는 영어 섞어쓰는 어른보다 낫다. 아마 세종대왕님이 지금 계셨다면, 학생들과 껄껄 웃으며 대화하셨을 것이다. ㄱㄴㄷㄹ ㅂㄴㄷㄹ 10년 넘게 우려먹는 반달형 캐릭터 福 Brothers (행복형제) Sick Sick한 서울 서울은 아파트가 많아요, 그래서 늘 Sick Sick 해요. 서울은 아파…요, 그래도 늘 씩씩해요. (전시 주제에 맞게 나름 언어유희. 태깅은 보너스)…

Details

산타씨 이야기

    – 산타 씨 이야기 “그러니 나를 좀 제발 그냥 놔두시오!” 그 말뿐 더 이상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단지 그 말뿐이었다. 그런 다음 그는 그때까지 열린 채로 있던 차의 앞문을 닫고, 선물 꾸러미를 다시 왼쪽으로 바꿔 쥐고는 눈길을 옆으로 주지도 않고, 뒤를 돌아보지도 않은 채 앞으로 계속 걷기만 했다. “저 산타 완전히 돌았군.” 아버지가…

Details

BANANA FISH

 

먹음직한 노란 바나나
조용히 벗겨보니,
비린내 진동하네.
그래도 먹어야지,
먹을 곳을 찾았지만,
어디하나 성한 곳 없구나…

2010.4.20, MBC PD수첩.

 

木卽人 人卽木

 

木卽人 人卽木
목즉인 인즉목

나무가 곧 사람이오,
사람이 곧 나무이다.

 

식목일, 뉴스를 보다가 문득 떠올랐다.

ⓒ 2010 Created by SANTA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위한…

 

그 분 장례식이 치러질 무렵에 작업하여, 조용히 놓아둔 디자인.
어느 날, 친구의 제안에 이것이 사용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되어,
다시 꺼내어, 다듬고 또 다듬어서 올려봅니다.

ps. 아래 영문은 친구가 쓰고, 명완형님이 다듬어준…